동서식품, 컵 커피에 '종이 빨대' 도입
연간 플라스틱 사용량 약 36톤 감소 예상
2022년까지 맥심 티오피 컵 커피 등으로 확대
입력 : 2021-10-25 10:01:38 수정 : 2021-10-25 10:01:38
종이 빨대가 적용된 스타벅스 컵커피(270ml) 제품, 사진/동서식품
 
[뉴스토마토 유승호 기자] 동서식품이 국내 최초로 컵 커피 제품군에 종이 빨대를 도입한다.
 
동서(026960)식품은 이달 말부터 생산되는 스타벅스 컵 커피 제품에 재활용이 가능한 종이 빨대를 도입한다고 25일 밝혔다.
 
종이 빨대가 적용되는 품목은 스타벅스 컵 커피 제품이다. 구체적으로 카페라떼, 스키니 라떼, 에스프레소, 스무스 아메리카노 270ml 규격 전 제품이다. 또 오는 12월에는 스타벅스 컵 커피 200ml 규격 전 제품으로 확대하고 이어 2022년에는 맥심 티오피 컵 커피 제품에도 종이 빨대를 순차적으로 도입할 계획이다.
 
이번에 도입되는 종이 빨대는 환경 호르몬 우려가 없는 친환경 종이 재질로 외부 시험 기관을 통해 안정성을 검증 받은 제품이다. 폴리에스테르(PE) 등 합성수지 코팅을 하지 않아 재활용이 가능하다. 동서식품은 이번 종이 빨대 도입으로 연간 약 36톤의 플라스틱 사용량이 줄어들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동서식품은 환경부의 생활폐기물 탈 플라스틱 대책에 동참하는 취지에서 지난 6월 맥심 커피믹스 대규격 제품에 종이 손잡이를 도입해 연간 약 200톤의 플라스틱 사용량을 절감하기로 한 바 있다. 이외에도 캔, 페트 등 RTD 음료 용기의 경량화와 제품 포장 리뉴얼 등을 추진하고 있다.
 
유정원 동서식품 마케팅 팀장은 “최근 환경에 대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 기업을 평가하는 주요 지표로 자리 잡을 만큼 환경보호에 대한 가치가 점차 중요해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동서식품은 친환경 자원순환과 관련된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유승호 기자 pet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승호

산업2부 유승호입니다.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