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LNG운반선 4척 수주…"올해 목표 초과달성"
7년 만에 80억달러 이상 수주 기록
입력 : 2021-09-14 15:47:59 수정 : 2021-09-14 15:47:59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대우조선해양(042660)이 이번에 LNG운반선 4척을 주문받으며 올해 수주 목표액을 초과 달성했다.
 
대우조선해양은 아시아지역 선주로부터 LNG운반선 4척을 수주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수주한 선박은 17만4000㎥급 대형 LNG운반선이다. '저압 이중연료 추진엔진'과 이전보다 고도화한 '재액화설비'를 탑재한 친환경 선박이라는 설명이다. 선박은 경남 거제시 옥포조선소에서 건조해 2024년 인도할 예정이다.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한 LNG운반선. 사진/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의 올해 수주 목표액은 77억달러다. 이번 수주로 총 46척, 80억4000만달러를 기록하며 목표의 104%를 초과 달성하게 됐다. 구체적으로 △컨테이너선 16척 △초대형 원유운반선 11척 △초대형 LPG운반선 9척 △LNG운반선 6척 △WTIV 1척 △잠수함 1척 △해양플랜트 2기 등을 수주했다. 현재까지 수주잔량(남은 일감)은 약 222억달러로, 2년치 이상의 일감을 확보했다.
 
대우조선해양이 연간 80억달러를 넘어선 수주를 달성한 것은 2014년(149억달러) 이후 처음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수주로 대우조선해양의 압도적인 LNG운반선 건조 기술력을 다시 한번 증명했다"며 "조기에 수주 목표를 초과 달성한 만큼 추가 일감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