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니아딤채, 코로나19 백신 운반한다
위니아딤채 ‘위니아 초저온 냉동고’ 메디박스 개발
용량 90L·무게 65kg 소형 초저온 냉동고
1대당 1만8000명분 백신 저장 가능
입력 : 2021-01-27 11:08:36 수정 : 2021-01-27 11:08:36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위니아딤채가 국내서 접종을 추진하는 코로나19의 모든 백신을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초저온 냉동고를 계열사인 대유플러스와 공동 개발에 성공했다. 현재 규격 인증 중에 있으며 1분기 내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27일 위니아딤채에 따르면 이 업체는 코로나 백신을 저장 및 운송할 수 있는 초저온 냉동고를 연구·개발했다. 이를 위해 최근 ‘메디박스(MEDIBOX)’ 상표를 특허청에 출원하고 관련 기술 특허 3건도 출원 중이다. 김치냉장고 생산 업체인 대유플러스는 식약처에 의료기기 제조 허가를 추진 중이다.
 
메디박스는 용량 90L, 무게 65kg의 소형 초저온 냉동고로 냉동고 1대당 1만8000명분의 백신을 저장할 수 있다. 영하 80℃부터 영상 10℃까지 온도 설정이 가능해 국내 접종이 예정된 모든 백신을 맞춤 저장할 수 있다. 백신마다 다른 보관 온도를 선택할 수 있도록 메뉴가 내장돼 있어 별도 교육 없이도 최적의 온도로 설정이 가능하다.
 
특히, 인버터 압축기를 사용함으로써 별도의 배터리팩을 이용하면 1~2시간 동안 초저온 상태로 유통 및 보관이 가능해 비상시에도 백신의 신선도와 품질을 유지한 채 소규모 콜드체인을 형성할 수 있다. 온도 기록 저장 장치도 냉동고에 내장돼 있어 필요시 유통 중 온도 변화를 실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다.
 
또한 밴 차량 혹은 카트로도 운송이 가능하고 저온을 유지한 상태로 이동할 수 있다. 이 때문에 별도 배터리팩을 사용할 수 없는 400L급 이상인 중대형 초저온 냉동고의 이동 제한 단점도 제거해 백신의 이송 및 보관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것으로 보인다.
 
위니아딤채는 이번 메디박스가 중대형 초저온 냉동고보다 크기와 무게가 작아 보건소와 동네 병·의원 등 접종 최종기관까지 안전하고 손쉽게 전달이 가능해 신속한 동시 접종을 통한 집단 면역 달성에 큰 힘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위니아딤채 관계자는 “메디박스는 가정용 냉장고처럼 보다 안전하고 쉽게 사용할 수 있어 집단 면역 달성에 큰 역할을 해 코로나 위기 극복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이를 시작으로 관련 계열사와 함께 의료기기 시장에 진출할 것” 이라고 말했다.
 
위니아 초저온 냉동고. 사진/위니아딤채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