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해양연구위 연차총회 의장에 유신재 KIOST 박사 선출
국제 해양 학술기구 SCOR, 아시아권 의장 첫 사례
입력 : 2020-10-21 17:06:34 수정 : 2020-10-21 17:08:49
유신재 KIOST 박사
[뉴스토마토 이규하 기자] 유신재 한국해양과학기술원(KIOST) 박사가 2020년 국제해양연구위원회(SCOR) 연차총회 의장으로 선출됐다.
 
해양수산부는 유신재 KIOST 박사가 2020년 SCOR 의장에 최종 선출됐다고 밝혔다. 20일부터 22일까지 화상회의로 진행하는 2020년 SCOR은 해양학의 현안문제를 논의하고 해결하고자 1957년에 설립된 대표적인 국제 해양 학술기구다.
 
최근 SCOR는 유엔(UN) 산하 정부간해양학위원회(IOC)에서 지속가능한 해양 발전을 위해 ‘UN 국제해양과학 10개년 계획’ 등 기후변화 영향 및 적조 연구를 지원할 예정이다.
 
SCOR은 31개의 회원국으로 설립 이래 아시아권 의장은 이번이 처음이다. 유신재 박사는 해양 생태학 전문가로 기후변화와 연안오염 등 해양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을 연구해 왔다. 
 
아울러 KIOST에서는 동해 해역의 탄소 순환 연구 등 국가연구사업과 황해 오염을 공동으로 관리하기 위한 유엔개발계획(UNDP) 황해광역생태계 사업 등 굵직한 국제해양사업에 참여한 경험이 있다.
 
지난 2010년~2013년에는 북태평양해양과학기구(PICES) 과학평의회 의장을 역임한 인물이다. 유신재 신임 의장의 임기는 2020년 10월부터 2024년 10월까지다.
 
세종=이규하 기자 judi@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규하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