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세계 문화 유산 릴레이 소개…28일까지 24시간 라이브 중계
입력 : 2020-10-21 10:59:22 수정 : 2020-10-21 10:59:22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SK텔레콤은 유네스코한국위원회, 마젠타 컴퍼니와 함께 오는 28일까지 5세대 이동통신(5G) 기술로 유네스코 세계유산을 전세계에 소개하는 'SEE TOGETHER CHALLENGE'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대한민국의 유네스코 가입 70주년을 맞아 마련된 이번 이벤트는 세계 각지에서 선발된 참여자가 자국 유네스코 세계유산을 1시간 동안 라이브 영상으로 전세계에 소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한국, 중국, 호주, 이탈리아, 캐나다 등 14개국 36개 도시 25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SKT는 전세계 문화유산을 소개하는 'SEE TOGETHER CHALLENGE' 이벤트를 진행한다. 사진/SKT
 
제주도 성산일출봉, 이탈리아 베니스, 캐나다 퀘벡 역사지구 등 총 33개의 유네스코 세계유산뿐 아니라 세계지질공원 5곳, 세계무형유산 3개, 세계기록유산 2개 등 세계의 다양한 문화유산을 온라인으로 전달한다. 해당 영상은 21일 제주도 성산일출봉을 시작으로 28일까지 일주일 24시간 내내 전세계에 라이브로 중계된다. 웨이브, 유네스코한국위원회 유튜브 채널, 마젠타 컴퍼티 유튜브 채널 '디윈' 등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국내에서는 성세정 KBS 아나운서(종묘), 한산 모시짜기 명인 방연옥(한산모시짜기), 비보잉 그룹 '더 헤이마'(창덕궁) 등이 참여해 국내의 문화유산을 전세계에 소개할 예정이다. 송광현 SKT PR2실장은 "이번 행사가 코로나19로 고통을 겪는 전세계 사람에게 작은 위로와 응원이 되길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5G 등 첨단 기술을 통해 사람들에게 행복을 주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