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야당과 의료 문제 논의 위한 국회 특위 설치 합의"
김태년 "의료계에서 제기하고 있는 여러가지 문제 포함 논의"
입력 : 2020-09-03 10:14:34 수정 : 2020-09-03 10:14:34
[뉴스토마토 조현정 기자]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3일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와 공공 의료 확충과 지역 의료 격차 해소 논의를 위해 국회 내 특위를 설치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지금 의료계에서 제기하고 있는 여러가지 문제까지 포함한 논의를 위해 국회 내 특위를 구성하기로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전날 최고위원회의에서도 "의료계가 요구하고 있는 여러 개선 대책에 대한 충분한 의견을 듣고 협의해 의료 발전을 위한 좋은 정책을 만들어갈 것"이라며 특위 구성을 위해 야당과 논의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한정애 정책위의장은 "당정은 협상의 문을 열고 기다리고 있다"며 "국회 내 특위 구성으로 의료 체계 개선에 대해 열린 마음으로 논의할 것을 약속한다"고 강조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어 2차 재난 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가 경정 예산안 편성, 집행을 서두르겠다고 밝혔다. 그는 "피해 입은 국민들이 좌절하지 않도록 최대한 지원하겠다"며 "정부의 피해 복구와 지원이 추석 전에 이뤄질 수 있도록 예산 집행을 서두르겠다"고 말했다.
 
김태년(왼쪽)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3일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정책조정회의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 뉴시스
 
조현정 기자 jhj@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