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온라인 설 선물세트 판매 확대
더현대닷컴·현대H몰, 온라인 전용 선물 전년보다 3배 늘려
입력 : 2018-01-28 11:31:20 수정 : 2018-01-28 11:31:26
[뉴스토마토 이광표 기자] 현대백화점(069960)과 현대홈쇼핑이 더현대닷컴, 현대H몰 등 온라인 채널을 통해 설 선물세트 판매에 나선다.
 
현대백화점은 29일부터 2월 15일까지 고급 온라인 쇼핑몰 더현대닷컴과 현대H몰에서 '2018년 설 선물세트 판매전'을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설 선물세트를 온라인으로 구매하는 고객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를 반영해 온라인 단독 선물세트를 지난해보다 늘려 50여 종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카드사 제휴 프로모션을 진행하는 등 온라인몰 프로모션도 강화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현대백화점 온라인몰 선물세트 신장률은 매년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2015년 27.3%였던 온라인몰 선물세트 신장률은 2016년 38.2%, 2017년 42.6%를 기록했다.
 
먼저, 더현대닷컴은 국내산 농·축·수산물 400여 종과 건강·생활용품 500여 개 품목 등 총 1000여 개 품목을 5~10% 할인 판매한다. 특히, 5만~10만원대 국내산 농·축·수산물 단독 상품을 선보인다. '현대 특선한우 센스세트 죽'(판매가 10만원), '사과배 실속 세트'(판매가 6만3000원) 등이 대표적이다.
 
행사 기간 500여 개 품목을 대상으로 7만원 이상 구매시에 최대 15%까지 할인 받을 수 있는 쿠폰(ID당 1일 1회)을 고객에게 제공하며, 선물세트 구매시 현대백화점그룹 통합포인트 'H포인트'를 최대 10% 리워드 해준다. 여기에 카드사별로 5~7% 청구할인도 진행한다.
 
현대홈쇼핑이 운영하는 인터넷 종합쇼핑몰인 현대H몰도 다음달 11일까지 현대백화점 설 선물세트(500여 품목)를 포함해 1500여 품목을 선보이고,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자체 신선식품 브랜드 '현대명가'를 통해 전국 우수 산지 및 업체의 제품들을 선물세트로 선보인다 한우·과일(곶감), 수산물(굴비), 건어물(멸치) 등 총 50여 품목이며, 10만원 이하의 실속형 선물세트로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1+등급 등심과 국거리, 불고기 등으로 구성된 '현대명가 경주천년한우 명품혼합세트 2호'(1.5kg, 판매가 9만9000원), 과일 전문 도소매 업체인 가락시장 '신신상회'와 공동으로 기획한 '현대명가 프리미엄 굿초이스 사과·배 혼합세트 2호'(3만8900원), 20cm 내외의 굴비 10마리로 구성된 '현대명가 굴비세트 9호'(5만2000원), 전국 최대 곶감 산지인 '남상주 농협'과 함께 선보인 '현대명가 반건시 곶감 선물세트 1.2kg'(2만8900원) 등이 대표적이다.
 
행사 기간 온라인과 모바일 앱을 통해 바로 접속한 고객을 대상으로 최대 15% 할인 쿠폰(ID당 1일 1회) 제공하며, 적립금(H몰)도 최대 10% 증정한다. 여기에 카드사별 5~7% 할인 혜택을 동시에 제공한다.
 
현대 특선한우 센스세트. 사진/현대백화점
 
이광표 기자 pyoyo8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광표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