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회장, 세계 부호 97위..1위는 빌게이츠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 189위 기록
입력 : 2013-11-06 09:39:18 수정 : 2013-11-06 09:43:01
[뉴스토마토 임애신기자]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세계 부자 10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1위는 마이크로소프트 창립자 빌 게이츠가 차지했다.
 
6일 주요 외신에 따르면, 이건희 회장은 세계 100대 억만장자 순위에서 97위를 차지했다. 보유 자산은 117억달러, 한화로 약 12조4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사진=삼성)
지난해 말과 비교해서 이 회장의 자산 총액은 2.6% 늘었다. 당시 세계 85위까지 올라갔던 이 회장의 자산 규모는 올 8월 들어 115위까지 밀렸다. 삼성전자 주식이 하락한 탓이 컸다. 주가가 회복하기 시작한 9월 이후 다시 90위권 후반까지 올라왔다.
 
이 회장 자산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주식이다. 삼성전자(005930)(70억달러), 삼성생명(032830)(40억달러), 삼성물산(000830)(1억3080만달러), 삼성전자 우선주(1200만달러) 등이다. 또 현금과 배당금이 4억2500만달러, 이태원 자택이 1000만달러 수준이다.
 
1위를 차지한 빌 게이츠의 자산은 총 729억달러(77조3000억원)다. 2위는 멕시코의 통신재벌 카를로스 슬림으로, 697억달러(73조9000억원)로 집계됐다.
 
이밖에 투자의 귀재로 꼽히는 워렌 버핏이 4위(599억달러)에 올랐으며, 아마존의 제프 베조스(330억달러)는 14위에 등재됐다.
 
한편 정몽구 현대차(005380)그룹 회장은 189위를 기록했다. 정 회장의 자산 규모는 약 70억달러(7조4000억원)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임애신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