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전기차 SM3 Z.E. 예약판매 시작
연료비, 가솔린 차량 대비 약 17%
입력 : 2013-07-15 10:51:33 수정 : 2013-07-15 10:54:51
[뉴스토마토 이준영기자] 르노삼성자동차는 올 10월부터 국내 최초로 양산·판매에 들어가는 준중형급 전기자동차 SM3 Z.E.의 사전예약 판매를 15일부터 오는 10월까지 실시한다.
 
SM3 Z.E의 표시 가격은 SE Plus 기준 4500만원으로 고가다. 하지만 환경부 보조금 1500만원과 각 지자체의 별도 보조금 등 추가 지원을 받게 되면 실제 가격은 이보다 현저히 낮아진다.
 
르노삼성차는 "제주특별자치도의 경우 환경부 보조금 1500만원에 지자체 보조금 800만원이 더해지면 동급 가솔린 차량과 동일한 1900만원대에 SM3 Z.E. 구입이 가능하고 800만원 상당의 완속 충전기까지 지원된다"며 "연료비도 동급 가솔린 대비 6분의 1 수준"이라고 말했다.
 
SM3 Z.E.는 1회 충전으로 135km 이상(신연비 기준 예정), 최고속도 135km/h로 주행할 수 있다.
 
차량에 장착된 22kWh 급 리튬-이온 배터리는 트렁크 내부에 위치하고 있으며, 감속하거나 내리막길 주행 시 발생하는 에너지를 회수, 배터리를 재충전하는 회생제동 시스템을 갖췄다.
 
SM3 Z.E.의 배터리는 완속부터 급속충전까지 하나의 커플러로 가능하다. 완속충전 방식의 경우 가정이나 회사 등 일반 220V를 이용해(교류 3kW~7kW용량) 최대 6~9시간 내 가능하며, 급속충전 시스템을 이용하면 (교류 43kW용량) 30분만에 가능하다.
 
프랑수아 프로보 르노삼성자동차 사장은 "SM3 Z.E.를 통해 국내 전기자동차 시장을 선도해 왔다"며 "10월 출시를 앞두고 정부가 선정한 10대 전기차 선도도시에 SM3 Z.E.가 빠르게 전파될 수 있도록 판매 및 서비스 네트워크를 갖추고 해당 지자체와 핫라인을 구축하는 등 전기차 보급에 적극 협조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르노삼성자동차는 올 10월부터 국내 최초로 양산·판매에 들어가는 준중형급 전기자동차 SM3 Z.E.의 사전 예약판매를 15일부터 오는 10월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 = 르노삼성자동차)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준영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