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캐나다 무연탄 광산개발 참여
클라판산 광산 개발 프로젝트 추진..총 2천억 투자 예정
2014년부터 연간 60만톤 무연탄 확보 기대
입력 : 2011-07-14 14:25:51 수정 : 2011-07-14 14:26:21
[뉴스토마토 이성빈 기자] 포스코가 캐나다 현지 광물회사와 공동으로 무연탄 광산 개발에 나선다.
 
포스코(005490)는 14일 포스코 캐나다 법인인 포스칸이 캐나다 석탄 광산업체인 포춘 미네랄과 함께 클라판 광산 개발을 위한 조인트벤처를 설립하고 광산 개발 프로젝트 지분 20%를 인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포스칸은 우선 조인트 벤처 비용 2000만 캐나다달러(한화 220억여원)와 지분 인수비용 1000만 캐나다달러(110억여원) 등 총 3000만 캐나다달러(330억여원)를 초기 투자비용으로 지불했다.
 
향후 이 광산의 총 개발비용(1억5400만 캐나다달러ㆍ1696억여원)과 지분 투자비용, 여타 경비 등을 감안하면 포스칸은 이 프로젝트에 총 1억8100만 캐나다달러(2000억여원)를 투입하게 된다.
 
클랍판 광산은 캐나다 서부 브리티시 콜럼비아(BC : British Columbia)주 프린스루퍼트(Prince Rupert)항에서 330㎞ 떨어진 곳에 위치한 광산이다. 제철용 무연탄과 반무연탄(PCI탄)이 매장돼 있으며 가채 매장량은 1억200만톤에 이른다.
 
포스칸은 이번 개발프로젝트로 인해 2014년부터 연간 300만톤의 무연탄 생산을 기대하고 있으며 생산량의 20%인 60만톤을 매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김용건 포스칸 사장은 "포스코는 클랍판 광산 외에 이미 미국 마운틴 호프 광산과 캐나다 EVCP(Elk Valley Coal Partnership) 프로젝트에 투자하고 있다"며 "이번 계약으로 북미에서 포스코의 영향력은 더욱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토마토 이성빈 기자 brick78@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