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파크트리플, 롯데면세점과 글로벌 관광 활성화 나선다
2024-04-23 14:29:13 2024-04-23 14:29:13
[뉴스토마토 이보라 기자] 인터파크트리플이 롯데면세점과 인·아웃바운드 관광 활성화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습니다. 
 
지난 22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최휘영 인터파크트리플 대표, 김주남 롯데면세점 대표를 비롯한 주요 인사가 참석해 각 사가 보유한 인프라와 전문성을 접목해 인·아웃바운드 관광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습니다. 이를 위해 방한 관광객과 내국인 여행객의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위한 마케팅 협업을 진행하고 관광 산업에서의 영향력을 확대한다는 계획입니다. 
 
양사는 쇼핑, 엔터테인먼트 등 면세 쇼핑에 최적화된 신규 여행 상품을 공동 개발합니다. 내국인 여행객들의 쇼핑 편의를 제고하는 고객 중심의 상품과 혜택을 마련해 아웃바운드 관광 수요에 대응할 예정입니다. 인터파크트리플은 롯데면세점의 인프라를 결합해 인바운드 관광 사업도 확대합니다. 
 
김주남 롯데면세점 대표는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인터파크트리플과 손잡고 글로벌 여행객 혜택 확대에 나섰다"라며 "앞으로도 롯데면세점은 내외국인 고객들의 면세 쇼핑 편의를 높일 수 있는 마케팅 프로모션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최휘영 인터파크트리플 대표는 "이번 협약을 기점으로 여행과 면세 쇼핑을 결합한 고객 혜택과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해 인·아웃바운드 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각 사의 전문성을 접목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여행 경험을 선사하도록 롯데면세점과의 협력체계를 다각화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인터파크트리플이 지난 22일 롯데면세점과 인·아웃바운드 관광 활성화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인터파크트리플)
 
이보라 기자 bora11@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