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석, 민주당 원내대표 출마…"이재명 지키고 당 재정립"
"윤석열정권 폭정·야당분열 공작…당 안정시키겠다"
남인순·홍익표 출마…후보군 김두관·박범계 불출마
2023-09-24 12:23:47 2023-09-24 12:23:47
김민석 민주당 의원이 24일 국회에서 원내대표 출마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뉴스토마토 윤혜원 기자] 김민석 민주당 의원이 “이재명 대표를 지키고 선명하고 강력한 민주당을 재정립해야 한다”며 차기 원내대표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김 의원은 24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원칙을 확고히 지키되 지혜롭고 신속하게 당을 안정시켜 강서 승리를 이루고 총선 승리의 길을 열겠다”고 밝혔습니다.
 
김 의원은 “민주주의, 민생, 평화의 위기다. 민주당도 위기”라며 “윤석열 검찰 독재의 무능한 폭정과 야당분열공작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강하고 선명하게 당과 대표를 지키겠다”며 “폭정을 막고 민생을 살리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김 의원은 3선 중진으로, 최근까지 정책위의장을 맡았습니다. 
 
이번 원내대표 선거는 이 대표 체포동의안 가결 이후 박광온 전 원내대표가 자진 사퇴하며 치러집니다.
 
현재까지 김 의원과 남인순·홍익표 의원이 출마 의사를 밝혔고, 김두관 의원도 후보군으로 거론되고 있습니다. 
 
박범계 의원은 이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불출마를 선언했습니다.
 
민주당 원내대표 선거 후보 등록은 이날 오후 6시 마감됩니다.
 
윤혜원 기자 hwyoon@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