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전장연, 천호역서 출근길 지하철 시위 '4·5호선 지연'
2022-11-09 09:23:04 2022-11-09 09:23:04
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박창욱 기자]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전장연)가 천호역에서 출근길 지하철 시위를 진행했다.
 
전장연은 9일 오전 7시 30분부터 지하철 5호선 천호역에서 지하철에 탑승해 4호선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에서 환승 후, 한성대역으로 이동한다. 
 
이후 오전 10시쯤 성북구청 앞에서 성북구 자립생활예산 보장을 위한 기자회견을 진행할 예정이다.
 
서울교통공사는 이날 "오전 7시30분부터 4·5호선에서 전장연의 '장애인 권리예산 확보'를 위한 출근길 지하철 타기 선전전이 예정돼있다"며 "이로 인해 4·5호선 해당 구간 열차 운행이 상당 시간 지연될 수 있으니 이 점 참고해 열차를 이용해주시길 바란다"고 공지했다.
 
앞서 10.29 참사로 한동안 지하철 시위를 잠정 중단한 전장연은 지난 7일부터 출근길 지하철 탑승을 재개했다.
 
박창욱 기자 pbtkd@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