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포스코 동반성장지원단, 중소기업 맞춤형 컨설팅
하반기 포스코 동반성장지원단 출범…중소기업 10개사 대상
스마트팩토리 구축, ESG 현안 해결 등 중소기업 문제 해결 지원
상반기 20개 중소기업 대상 82건 개선과제 수행, 37.5억 재무적 성과
2022-08-29 18:05:40 2022-08-29 18:05:40
[뉴스토마토 이범종 기자] 포스코의 중소기업 맞춤형 컨설팅 지원 조직 ‘동반성장지원단’이 하반기 활동을 본격화한다.
 
포스코가 하반기 활동을 위한 동반성장지원단 출범식을 진행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민콘 노동일 대표, 포스코 김태억 설비자재구매실장, 정진이엔티 주용태 대표, 코엘트 고성원 대표. (사진=포스코)
 
포스코는 29일 포항 포스코 본사에서 하반기 포스코 동반성장지원단 출범식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노동일 ㈜민콘 대표, 주용태 ㈜정진이엔티 대표, 고성원 ㈜코엘트 대표, 김태억 포스코 설비자재구매실장 등이 참석했다.
 
포스코 동반성장지원단은 기술개발 및 경영상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들을 위해 △스마트 팩토리 구축 △ESG 현안 해결 △설비·에너지 효율화 △기술·혁신 등 총 4개 부문에서 맞춤형 컨설팅을 지원한다.
 
포스코 관계자는 “지원단은 각 분야에서 평균 25년 이상 경력과 전문성을 갖춘 포스코 베테랑 직원들로 구성되어 있다”며 “이들이 중소기업을 직접 찾아 설비관리, 기술개발 등의 분야에서 다양한 문제 해결을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동반성장지원단은 올해 상반기 총 20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총 82건의 과제를 발굴했다. 현재 발굴한 과제 해결을 위해 맞춤형 개선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상반기 활동을 통해 창출한 재무적 성과는 판로 지원에 따른 매출 확대, 정부 지원사업 매칭에 따른 투자비 절감, 설비 및 공정 장애 해소를 통한 비용절감 효과 등을 포함해 총 37억5000만원에 이른다. 
 
아울러 작업환경과 안전 위해요소 개선, 생산성 향상 등 다양한 비재무적 성과도 거두고 있다.
 
포스코는 “지난해 컨설팅에 참여한 기업 중 후속 개선과제를 진행 중인 기업들도 혁신 성과가 속속 나오고 있어 장기적인 컨설팅 효과를 보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하반기 동반성장지원단 활동에는 총 10개 중소기업이 참여한다. 올해 말까지 각 기업에 대한 정밀 진단을 실시하고 개선 계획을 수립·구체화하며, 내년에는 최종 개선안을 실행해 성과를 창출하는 것이 목표다.
 
김태억 설비자재구매실장은 “포스코 동반성장지원단은 작년에 이어 올해 상반기에도 지속적인 활동 성과를 창출하고 있다"며 “참여 기업들이 당면한 고충을 해소하고 경쟁력을 강화해, 포스코 공급망 강건화에도 일조할 수 있도록 내실 있는 컨설팅을 실시해 달라"고 당부했다.
 
주용태 (주)정진이엔티 대표는 “회사가 경영상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지원단의 컨설팅을 받게 되어 기대가 크다”며 “회사가 안고 있는 고질적인 문제들을 해결해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할 수 있는 기회로 삼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범종 기자 smile@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