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좁은 공간용 '트롬 워시타워 컴팩트' 출시
세탁량 적은 가구·세탁실 좁은 가정 위해 크기 줄여
입력 : 2022-08-18 10:00:00 수정 : 2022-08-18 10:00:00
[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LG전자(066570)가 최근 1인~2인 가구가 늘어나고, 아파트 주방과 발코니 확장으로 세탁을 위한 공간이 줄어드는 등의 추세를 반영한 세탁건조기를 선보인다. 
 
LG전자는 세탁량이 적은 가구나 세탁실이 좁은 가정에서도 원바디 세탁건조기를 고객이 편리하게 쓸 수 있도록 '트롬 워시타워 컴팩트'를 이달 말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제품은 좁은 공간에도 설치할 수 있도록 가로 600㎜, 깊이 660㎜, 높이 1655㎜로 크기를 줄였다. 대형 트롬 워시타워보다 가로 100㎜, 깊이 170㎜가 작다. 높이는 235㎜ 더 낮아져 세탁물을 넣고 빼거나 필터를 관리하는 것이 더 편리해졌다. 이에 따라 천장이 낮은 공간에도 설치 가능하고, 천장이 높은 장소에서는 상단을 수납공간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
 
제품의 용량은 하단 세탁기가 13㎏, 상단 건조기가 10㎏이다.
 
또 이번 제품은 일체형 세탁건조기 트롬 워시타워의 차별화된 디자인과 편리함은 그대로 유지했다.
 
워시타워 가운데에 있는 조작판넬인 원바디 런드리 컨트롤(One Body Laundry Control)은 세탁기와 건조기를 위아래로 따로 설치했을 때보다 손을 멀리 뻗거나 리모컨을 쓰지 않아도 돼 편리하다.
 
트롬 워시타워는 별도의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이나 별도의 유선 연결 없이도 세탁기가 사용한 세탁코스를 건조기로 전달하면 건조기는 가장 적합한 건조코스를 알아서 설정한다.
 
글로벌 시험인증기관인 인터텍(Intertek)이 시험한 결과 '소량 급속 코스'에 건조준비 옵션을 적용해 세탁하면 스포츠 의류나 파자마 등 간단한 빨래를 세탁부터 건조까지 1시간 이내에 끝낼 수 있어 운동을 마치거나 급히 세탁이 필요한 경우 유용하다.
 
LG전자가 세탁량이 적은 가구나 세탁실이 좁은 가정에서도 원바디 세탁건조기를 편리하게 쓸 수 있도록 제품 크기를 줄인 '트롬 워시타워 컴팩트'를 출시한다. (사진=LG전자)
 
이번 제품은 구매 후에도 LG 씽큐 앱의 'UP가전 센터'를 통해 새로운 기능을 업그레이드로 추가할 수 있는 LG UP가전 라인업이다.
 
하단 세탁기에 네이처 베이지, 상단 건조기에 네이처 그린 컬러로 구성된 오브제컬렉션 제품과 세탁기와 건조기 모두 화이트 색상인 제품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출하가 기준 오브제컬렉션 제품이 269만원, 화이트 제품이 249만원이다.
 
특히 LG전자 생활가전 최초로 D2C(Direct to Customer: 소비자직거래) 방식으로 판매되며, LG전자 온라인브랜드숍에서만 구매할 수 있다. LG전자는 LG베스트샵 강남본점, 강서본점 등 전국 48개 주요 지점에 제품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할 예정이다.
 
LG전자는 오는 9월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국제 가전 전시회 'IFA 2022'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도 워시타워 컴팩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백승태 부사장은 "다양한 라이프스타일과 주거 공간에 맞게 활용할 수 있는 트롬 워시타워 컴팩트를 통해 세탁과 건조에 대한 차원이 다른 고객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해훈 기자 ewigjung@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9.25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LG전자(66570)85,30077,200(-9.5%)
일진디스플(20760)1,3401,675(25%)
KH 필룩스(33180)1,1401,370(20.18%)
코리아써키트(7810)16,20019,350(19.44%)
효성중공업(298040)65,00074,600(14.77%)

  • 정해훈

정의의 편에 서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