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IATA 의약품 항공운송 인증 자격 갱신
입력 : 2022-06-24 15:52:45 수정 : 2022-06-24 15:52:45
[뉴스토마토 오세은 기자] 대한항공(003490)이 국제항공운송협회(IATA)로부터 의약품 항공 운송 인증(CEIV Pharma) 자격을 갱신했다고 24일 밝혔다. CEIV Pharma는 의약품 항공 운송업체의 전문성을 증명하는 국제표준 인증이다. 
 
IATA는 의약품 운송 절차와 보관 시설, 장비 및 규정 등 280여 개 항목을 까다롭게 평가해 인증서를 발급한다. 또 CEIV Pharma는 3년마다 기준의 재인증 심사를 통과해야 자격을 유지할 수 있다. 지난 2019년 CEIV Pharma 인증을 취득한 대한항공은 올해 2월부터 인증 갱신을 위한 태스크포스를 구성해 5개월 간 준비 작업을 거쳐, IATA의 최종 승인을 얻었다.
 
대한항공은 백신, 실험용 시약, 혈청 등 의약품 수송을 위한 ‘Specialized-PHARMA’와 꽃, 수산물, 과일 등 신선화물을 위한 ‘Specialized-FRESH’ 등 수송 전 과정에서 각 품목별로 요구되는 최적 온도를 유지해 안전하게 운송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와의 공동투자를 통해 지난해 9월 제2여객터미널 계류장에 신선화물 환적창고도 개설했다. 이 시설은 항공화물의 외부 노출 시간과 동선을 최소화해 온도에 민감한 화물 운송의 서비스 품질을 크게 향상시켰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이번 인증 갱신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의약품 수송에 대한 전문성과 최고의 서비스 품질을 입증했다"며 "이를 계기로 고객 서비스 품질 향상은 물론, 국제 항공화물시장에서 경쟁 우위를 한층 강화시켜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한항공 화물기. (사진=대한항공)
 
오세은 기자 os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8.11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대한항공(3490)25,55026,750(4.7%)
티웨이항공(91810)2,0053,525(75.81%)
아시아나항공(20560)14,90018,300(22.82%)
제주항공(89590)15,20017,150(12.83%)
KSS해운(44450)10,85011,700(7.83%)

  • 오세은

지치지 않고 설렘을 잊지 않고 믿음을 저버리지 않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