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덕수 인준 표결' 국회 본회의, 오후 6시로 연기
민주당 "의총서 치열하게 토론 중"…당론 반대냐, 자율투표냐 '갈림길'
입력 : 2022-05-20 16:10:40 수정 : 2022-05-20 16:10:40
윤호중 공동비상대책위원장, 박홍근 원내대표와 의원들이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의원총회에서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뉴스토마토 김광연·장윤서 기자] 20일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 인준안 등을 처리할 예정이었던 국회 본회의가 오후 4시에서 오후 6시로 연기됐다.
 
오영환 민주당 선대위 대변인은 이날 의원총회 도중 열린 브리핑에서 "조금 전 박병석 국회의장께 본회의를 2시간 연기해 줄 것을 요청드렸고, 확정됐다"며 "현재 민주당이 의총에서 깊고 진지한 토론을 이어가고 있는 만큼 당론을 내기까지 시간이 필요하다는 이유로 연기를 요청드린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치열하게 토론을 이어가고 있는 만큼, 종료된 후 결론을 말씀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며 "현재 열 분 정도 의견을 주셨고, 말을 하고자 하는 의원들이 더 있는 만큼 최대한 의견을 듣는 게 필요하다"고 말했다. 민주당은 현재 한덕수 총리 후보자 인준을 당론으로 반대할 것인지, 의원 자율투표에 맡길지를 놓고 난상토론 중이다. 
 
김광연·장윤서 기자 fun35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광연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