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윤석열은 연기만" 발언에 홍준표 "후보 깔보는 소리"
입력 : 2022-01-04 13:02:16 수정 : 2022-01-04 13:03:53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김종인 국민의힘 총괄선대위원장이 윤석열 후보에게 "연기만 해달라"는 발언을 두고 홍준표 의원이 "얼마나 후보를 깔보고 하는 소린가"라고 비판했다.
 
지난 3일 김 위원장은 의원총회에서 "윤 후보에게 '제가 비서실장 노릇을 할테니 후보도 태도 바꿔서 우리가 해준 대로 연기만 해달라'고 부탁했다"며 "제가 과거 여러 번 대선을 경험했지만 후보는 선대위가 해주는 대로 연기만 잘할 것 같으면 선거에서 승리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는 윤 후보가 대외일정마다 국민 정서와 맞지 않는 거친 언어를 쏟아내는 것을 막겠다는 제동의 의미였다. 현 지지율 급락의 원인은 후보의 입으로 본 것. 물론 이를 두고 당내에서는 김 위원장이 윤 후보를 너무 비하한다는 반응들도 쏟아졌다. 
 
이러한 김 위원장의 발언이 알려지자 홍 의원은 같은 날 청년 소통 플랫폼에 올라온 "윤석열은 김종인 꼭두각시인가"라는 질문에 "얼마나 후보를 깔보고 하는 소린가"라고 적었다.
 
홍 의원은 이후 '윤 후보가 이길 가능성이 있는가'라는 질문에 "본인이 노력하고 처가집 비리가 해소되면"이라고 했고, '대선에서 윤 후보가 패배하면 정치 인생이 끝나는 거냐, 아니면 계속 이어질 것 같냐'라는 질문엔 "당 해산"이라고 짧게 답했다.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사진/뉴시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