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선해양, 필리핀 초계함 2척 수주…5830억 규모
2025년까지 필리핀 해군에 인도
입력 : 2021-12-28 16:54:33 수정 : 2021-12-28 16:54:33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한국조선해양(009540)이 필리핀 군함을 건조한다.
 
한국조선해양은 필리핀 국방부와 3100톤(t)급 초계함 2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수주한 초계함은 울산 현대중공업에서 건조해 2025년까지 필리핀 해군에 인도할 예정이다.
 
이날 체결식에는 가삼현 한국조선해양 부회장, 강은호 방위사업청 청장과 델핀 로렌자나 필리핀 국방부 장관, 아델루이스 보르다도 해군사령관 등 필리핀 국방부 관계자가 참석했다.
 
지난해 5월 현대중공업 울산 본사에서 필리핀으로 출항한 최신예 호위함 ‘호세리잘함’. 사진/현대중공업
 
수주 함정은 배수량 3100톤급이다. 길이 116m, 폭 14.6m에 순항 속도는 15노트(약 28km/h)에 달한다. 항속 거리는 4500해리(약 8330km)에 달한다. 대함미사일과 수직발사대(VLS)를 갖췄고, 대공 탐지능력을 높일 수 있는 AESA 레이더도 포함될 예정이다.
 
남상훈 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본부장(부사장)은 "한국과 필리핀 간 방산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를 바탕으로 추진해온 이번 사업은 방위사업청과 해군, 재외공관 등의 지원으로 이뤄낸 성과"라며 "향후 관련 기관과의 긴밀한 협력 아래 해외시장을 개척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