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8일부터 예·적금 금리 최대 0.40%P 인상
파킹통장 '세이프박스' 금리 1%…'저금통' 1%p 인상한 연 3%
입력 : 2021-12-07 18:21:11 수정 : 2021-12-07 18:21:11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카카오뱅크가 오는 8일부터 예·적금 기본 금리를 최대 0.40%p 인상하기로 했다고 7일 밝혔다. 바뀐 금리는 8일 신규 가입부터 적용된다.
 
먼저 정기예금은 0.20~0.40%p 인상한다. 만기 1년 기준 정기예금 금리는 0.30%p 오른 연 1.80%이며, 자유적금은 연 1.60%에서 연 1.90%로 0.30%p 오른다.
 
자유적금의 경우 자동이체 신청시 0.20%p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우대금리 적용시 1년 만기 자유적금 금리는 최대 연 2.10%다.
 
정기예금과 자유적금은 만기가 길수록 금리 인상 폭을 크다. 예컨대 3년 만기 정기예금은 0.40%p 인상한 2.00% 금리 제공하며, 1년 이상의 자유적금의 금리는 0.30%p 인상했다. 3년 만기 자유적금은 자동이체 납입 시 우대금리 0.20%p 포함한 최대 연 2.30%의 금리 제공한다.
 
26주적금은 0.20%p 인상한다. 26주 동안 자동이체 성공 시 0.50%p 우대금리를 제공해 최대 연 2.20%의 금리가 적용될 예정이다.
 
세이프박스 기본금리는 0.20%p 인상해 연 1.00% 금리를 적용한다. 세이프박스는 계좌 속 금고로 간편하게 잔고를 분리해서 관리가 가능한 상품이다. 최대 보관 한도는 1억원으로, 입출금계좌당 1좌씩 개설 가능하며 하루만 맡겨도 8일부터는 연 1.00% 금리를 제공할 방침이다.
 
계좌 속 잔돈을 모아 최대 10만원까지 자동 저축해주는 '저금통'은 기존 연 2.00%에서 1.00%p 인상해 연 3.00%의 금리가 적용된다.
 
카카오뱅크는 관계자는 "기준금리 인상에 따라 예·적금 금리를 인상했다"며 "고객들에게 경쟁력 있는 수신 금리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카카오뱅크 예·적금 금리 비교. 표/카카오뱅크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