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영 1위, ‘옷소매’로 사극 불패 증명
입력 : 2021-12-02 00:09:56 수정 : 2021-12-02 00:09:56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배우 이세영이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1위에 올랐다.
 
지난 1130TV화제성 분석 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에 따르면 MBC 금토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은 드라마 부문 3주 연속 화제성 1위를 기록했다. 또한 드라마, 비드라마 통합 화제성 1위에 올랐다.
 
옷소매 붉은 끝동에서 성덕임 역할을 맡은 이세영은 출연자 화제성 1위에 올랐다. 함께 출연 중인 이준호는 화제성 2위를 기록했다.
 
이세영은 2003대장금에서 서장금(이영애 분)과 대척점에 서 있는 최금영(홍리나 분)의 어린 시절을 연기했다. 이후 그는 대왕의 꿈’, ‘왕이 된 남자’ 등 매 작품마다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줬다.
 
이번이 네 번째 사극 출연인 이세영은 탄탄한 발성으로 사극 대사톤을 안정감 있게 살려내 작품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그는 대사 전달력뿐 아니라 자유자재로 변화하는 눈빛과 표정 연기를 펼치고 있다.
 
특히 이세영은 옷소매 붉은 끝동에서 발랄하게 궁을 뛰어 다니거나 천진난만한 모습으로 장난을 치는 등 사랑스런 덕임의 모습을 그려내고 있다. 여기에 세손을 모시고 지키는 궁녀로서의 당차고 책임감 넘치는 모습까지 보여주면서 회를 거듭할수록 사극하면 이세영이라며 시청자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이세영 1위. 사진/MBC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