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코리아써키트, PCB 호황에 14%↑…신고가 경신
입력 : 2021-11-25 16:41:26 수정 : 2021-11-25 16:52:10
 
[뉴스토마토 김연지 기자] 코리아써키트(007810)가 반도체 PCB(인쇄회로기판) 호황에 재차 급등했다. 
 
25일 코리아써키트는 전일 대비 3200원(14.95%) 상승한 2만4600원으로 신고가를 경신하며 장을 마쳤다. 장중에는 2만4750원까지 치솟기도 했다. 코리아써키트는 지난 23일 기계장치, 부대시설 등 신규 시설투자로 2000억원을 투자한다고 공시했다.
 
이광무 토마토투자클럽 전문가는 이날 토마토TV '진짜 쉬운 진단' 프로그램에 출연해 "PCB 섹터는 지금보다 내년에 피크를 더 기대해 본다"며 "차익실현 욕구가 크겠지만 팔지 말자는 얘기를 드리고 싶다"고 강조했다. 
 
그는 "코리아써키트의 투자 계획이 나오고 난 다음에 증시에서 모멘텀으로 반영되고 있다"며 "PCB 업종 3사(코리아써키트, 심텍(222800), 대덕전자(353200)) 모두 투자 계획을 내놓은 상태"라고 설명했다.
 
이어 "3사 모두 PCB 산업에 대한 큰 부응을 기대하고 있기 때문에 긍정적"이라며 "그 중에서도 코리아써키트는 오늘 강한 상승세가 연출되면서 또 한 번 가격이 레벨업 됐다. 하반기까지 기대가 되니 확실하게 큰 수익을 볼 수 있게 우직하게 들고 있으면 좋겠다"고 조언했다.
 
 
김연지 기자 softpaper6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연지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