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차 접종 대상자, 21일부터 예약 없이 '당일 접종' 가능
당일 의료기관에 가능 여부 확인 후 접종
잔여백신 통한 2차 접종도 가능
입력 : 2021-10-21 15:06:18 수정 : 2021-10-21 15:06:18
[뉴스토마토 정서윤 기자]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 대상자는 별도 예약 없이 ‘당일 접종’을 받을 수 있다. 당일 접종을 위해서는 의료기관에 가능여부를 확인하면 된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은 21일 정례브리핑에서 "오늘부터 1차 접종 후 자동 예약된 예약일에 2차 접종을 받지 못한 대상자는 별도 예약일 변경 없이 당일 의료기관에 접종 가능 여부를 확인하고 접종할 수 있다"고 밝혔다.
 
2차 접종의 경우 카카오·네이버 등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한 당일 신속 예약 및 의료기관 자체 예비명단을 통한 잔여백신 접종도 가능하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2차 접종 예약일에 접종 받지 않은 대상자에게 접종 방법에 대해 개별 안내문자를 발송하고 있다.
 
백신별 권고 접종간격은 아스트라제네카(AZ) 4~12주, 화이자 3~6주, 모더나 4~6주다.
 
권준욱 부본부장은 "현재 18세 이상 연령층의 접종 완료율은 78.3%로 높은 접종 완료율을 보이고 있지만, 본인의 건강과 가족의 안전을 위해 2차 접종을 예약일에 받지 못한 대상자도 신속하게 접종을 완료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2차 접종 지연을 인지한 시점에서 가능한 빨리 접종을 완료해달라"고 덧붙였다.
 
21일 방역당국에 따르면 백신 2차 접종을 받지 못했을 경우 이날부터 별도 예약 변경 없이 당일 접종이 가능해진다. 사진은 백신 접종 모습. 사진/뉴시스
 
세종=정서윤 기자 tyvodlov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서윤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