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훈 혼인신고, 14세 연하 일본 국적 아내 공개
입력 : 2021-06-23 08:23:03 수정 : 2021-06-23 08:23:03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927일 결혼을 앞둔 가수 겸 배우 이지훈이 예비신부와 혼인신고를 마쳤다.
 
이지훈 소속사 주피터엔터테인먼트는 22이지훈이 일본 국적 1993년생 비연예인과 927일 결혼을 하게 됐다팬데믹 상황에 일본을 오갈 수도 없었고 서로에 대한 확신과 굳은 믿음으로 얼마 전 혼인신고를 먼저 했다고 밝혔다.
 
이지훈은 소속사를 통해 더욱 책임감을 갖고 살아가겠다. 많은 축하와 관심 너무 감사합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지훈은 19961집 타이틀곡 왜 하늘은으로 데뷔를 했다. 이후 2000년대부터 연기자로 활동을 하면서 원더풀 라이프’, ‘뉴하트’ ‘너는 내 운명’ ‘근초고왕’ ‘내 딸 꽃님이’ ‘최고다 이순실’ ‘장영실’ ‘오 마이 금비등에 출연을 했다.
 
그는 2006년부터 뮤지컬 배우로도 꾸준히 활동을 해오고 있다. 대표작으로 삼총사’ ‘에비타’ ‘모차르트’ ‘영웅’ ‘햄릿등이 있다. 최근 뮤지컬 엑스칼리버의 랜슬럿으로 합류했다.
 
앞서 이지훈은 지난 430일 자신의 SNS를 통해 결혼 소식을 전한 바 있다. 그는 자필 편지를 통해 “어려운 시간 동안 힘든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었지만 한 사람과의 만남을 통해 이 모든 걸 이기게 해줄 결혼이라는 기적과 같은 일이 내게 일어났다. 이분과 함께하면서 기쁨과 슬픔, 그리고 아픔까지도 함께 나눌 수 있는 사람이라는 믿음이 생겨 이렇게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지훈과 예비신부의 신혼 생활은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에서 7월 중 공개될 예정이다.
 
이지훈 혼인신고. 사진/주피터엔터테인먼트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