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기업, 국내 신재생 인프라에 2억 달러 투자
한·스페인, 그린·디지털 비즈니스 포럼 개최
GS에너지, 이베르드롤라사와 아시아 태양광 등 공동 개발
입력 : 2021-06-16 18:27:17 수정 : 2021-06-16 18:27:17
[뉴스토마토 정서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스페인 국빈 방문 계기로 한국·스페인 양국 간 그린·디지털 분야에 대한 비즈니스 협력이 활발해지는 분위기다.
 
특히 스페인 신재생에너지 기업들이 태양광, 풍력 사업 등 국내 신재생에너지 인프라 구축에 총 2억 달러를 투자하겠다고 밝힌 것이 대표적이다.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16일 양국 정상과 주요 기업인이 참여한 '그린·디지털 비즈니스 포럼'에서 양국 간 친환경, 디지털 분야 비즈니스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순방 계기에 스페인 재생에너지 기업들은 국내 태양광 및 풍력 발전 사업에 총 2억 달러를 투자하겠다고 선언했다. 양국의 대표 에너지 기업간 재생에너지 분야 합작법인 설립에도 합의했다.
 
또 청정에너지를 비롯한 에너지 분야에 대한 양국 연구기관간 협약을 갱신하며 공동연구 추진을 위한 안정적인 지원 기반을 확보했다.
 
문승욱 장관은 이날 오전(현지시간) 마드리드 스페인 상공회의소에서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양국 상공회의소가 주최하는 '한·스페인 그린·디지털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양국 기업간 형성된 돈독한 관계와 최근 속도를 내고 있는 세계 백신 접종 상황을 고려해 선제적으로 양국 비즈니스 협력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행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양국의 공통 관심사인 그린·디지털 전환을 촉진하기 위해 저탄소 경제, 디지털 혁신, 제3국 공동진출이라는 세 가지 협력 방향을 제시했다.
 
우선 양국의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재생에너지 분야에서 서로 투자를 늘려나가고 전기차, 수소차 등 그린모빌리티에도 협력을 확대키로 했다.
 
또 산업 경쟁력 향상을 위한 디지털 전환의 시급성에 대해 인식을 함께 하고 혁신 아이콘인 스타트업의 교류를 활성화하기로 했다. 상호 보완적 강점을 갖는 건설·인프라 분야의 경우 그간의 경험과 실적을 토대로 중남미, 아시아 시장으로 파트너십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행사에 참석한 기업인들은 양국에서 진행중인 사업 현황과 그린·디지털 분야의 자사 기술력 및 강점을 발표하고, 양국 비즈니스 협력 증진에 대해 논의했다.
 
양국의 대표 에너지 기업인 GS에너지와 스페인 이베르드롤라사는 비즈니스 포럼 개최를 계기로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재생에너지 사업 공동 투자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주요 내용은 조속한 협력 성과 창출을 위해 향후 6개월 내 조인트 벤처 설립을 추진하는 등의 내용이다.
 
인천에 고정식 해상풍력 발전단지(1.2GW) 구축을 계획 중인 스페인 재생에너지 기업 오션윈즈사는 초기 단계로서 1억 달러의 투자를 결정했다. EDPR사도 전남 고흥에 태양광 발전소(200MW)를 건립하기 위해 1억 달러의 투자를 결정하고 KOTRA에 투자신고서를 제출했다.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은 청정에너지 분야 양국 간 공동 연구개발(R&D)과 실증 협력 확대를 위해 지난 2017년 11월 스페인 산업기술개발센터(CDTI)와 체결한 '에너지 분야 산업기술 협력 MOU'를 갱신했다.
 
이번 MOU 체결식에 참석한 문 장관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서는 에너지 분야 기술혁신이 필수"라며 "태양광, 풍력, 수소, 에너지 효율 등 분야에서 R&D 협력이 확대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재생에너지 선도국인 스페인과 기술협력 강화가 실질 성과를 창출하고 양국 기업간 비즈니스로 연계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16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스페인 신재생에너지 기업들이 태양광, 풍력 사업 등 국내 신재생에너지 인프라 구축에 총 2억 달러를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은 삼성전자 내 설치된 태양광 발전 패널 모습. 사진/뉴시스
 
세종=정서윤 기자 tyvodlov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서윤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