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메타버스 프로젝트 추진
입력 : 2021-06-15 08:37:23 수정 : 2021-06-15 08:37:23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신한카드는 '메타버스'의 저자 김상균 강원대 교수와 공동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메타버스는 현실을 초월해 나를 대신한 아바타가 살아가는 공간을 지칭한다. Z세대에게는 현실 세계와 동등한 세상이자 또래와 어울리는 커뮤니티다. 대표적인 메타버스 플랫폼으로는 글로벌 사용자 2억명에 달하는 '제페토', BTS 뮤직비디오가 최초 공개된 '포트나이트' 등이 있다.
 
신한카드는 새로운 흐름이 된 메타버스를 국내에 소개하고 비전을 제시하기 위해 김상균 교수와 손잡았다. 김 교수는 저서에서 과거보다 거센 정보화 대혁명이 나타나고 비즈니스 형태 변혁이 발생할 것이라고 예상한 바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메타버스가 차세대 플랫폼으로 자리잡아 가고 있는 가운데 금융 인프라 역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며 "메타버스 속 신한카드가 Z세대에게 새로운 가치와 경험을 제공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한카드가 메타버스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사진은 프로젝트 협약식에 참석한 김상균 교수(오른쪽)과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왼쪽)이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신한카드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