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대변인 이창근 전 여연 부원장 임명
입력 : 2021-06-02 17:47:54 수정 : 2021-06-02 17:47:54
[뉴스토마토 윤민영 기자] 서울시 대변인에 이창근(사진) 전 여의도연구원 부원장이 3일자로 임명된다. 대변인은 개방형 직위로 지난 4월 공모실시 후 외부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선발 시험위원회와 인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적으로 임용됐다.
 
2일 서울시에 따르면 이 대변인은 대통령 비서실에서 국정 전반에  대한 정책 홍보 업무를 수행한 경험과 다양한 분야에서 정책 연구를 해 온 전문가다. 서울시정에 대해 시민과 소통·협력하는 대변인으로서의 역할 수행에 적임자라고 시는 평가했다.
 
이 대변인은 “서울 시민과의 소통을 강화해 시민의 시정 이해와 정책 공감대를 넓혀 나가는 서울이 되도록 기여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 대변인의 공식 업무는 오는 3일부터 2년 간이다.
 
min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윤민영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