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상품안전센터,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 획득
해당 분야 공인시험 성적서 자체 발급 가능…국제적 공신력·신뢰성 확보
입력 : 2021-05-04 06:00:00 수정 : 2021-05-04 06:00:00
이마트 상품안전센터. 사진/이마트 제공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이마트는 지난 4월 이마트 품질관리기관인 상품안전센터가 한국 인정 기구 KOLAS(Korea Laboratory Accreditation Scheme)로부터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한국인정기구(KOLAS)는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국가기술표준원 조직으로, 법 및 국제표준 관련 기구에서 정한 국제기준에 의거, 교정, 시험, 검사, 숙련도 시험기관을 평가해 공인하는 기구다. 이마트 상품안전센터는 총 27개의 항목에 대해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증을 획득해 해당 분야의 공인시험 성적서를 자체적으로 발급할 수 있게 됐다.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을 받으면 이마트 상품안전센터가 발급한 시험성적서는 국제실험실인증협력기구(ILAC)에 가입한 104개국의 102개 기구 간 상호 인정되며, 동일한 효력을 갖는다. 이에 따라 이마트는 공인된 시험분석을 통해 외부기관 의뢰 분석에 소요되는 비용과 시간을 절감하고, 검사 결과에 대해 국제적 공신력과 신뢰성을 확보했다는 설명이다. 
 
이마트 상품안전센터는 식품 품질관리를 위해 지난 2015년 2월 설립됐다. 이후 식중독균, 잔류 농약 및 유해물질 검사 등 이마트 식품의 법적 기준 및 안전성을 사전 검증해왔다. 이마트 상품안전센터는 센터 내 연구원들은 영국에서 실시하는 분석능력평가에 응시한 뒤 전원 통과해 개별 전문성을 강화했다. 또, 국제실험실 기준 가이드에 맞는 실험환경 시설과 장비를 갖추기 위해 작년 7월 센터를 확장·이전했다.
 
홍성수 이마트 품질관리 담당은 “이마트 상품안전센터는 고객들이 더욱더 안전한 상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노력해 왔으며, 국제공인시험기관으로 인정을 받는 등 결실을 이뤄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안심하고 구매할 수 있는 상품을 제공하는데 과학적인 역량을 발휘해 더욱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검증할 것”이라고 밝혔다.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