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T 앱에서 경조사용 꽃·간식 배달한다…기업 전용 커머스 출시
청년 기업 소망농원?스낵포?프레시코드와 손잡고 엄선된 기업용 상품 제공
입력 : 2021-04-15 13:55:12 수정 : 2021-04-15 13:55:12
[뉴스토마토 이선율 기자] 카카오모빌리티가 카카오 T ‘비즈니스 홈'을 통해 기업 전용 커머스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카카오 T 비즈니스'는 업무용 이동에 특화된 다양한 이동 상품과 편리한 교통비 관리 시스템을 제공하는 모빌리티 서비스다. 이날 카카오모빌리티는 소망농원, 스낵포, 프레시코드 등 기업과 상생협력 업무 협약을 맺었다.
 
기업회원이라면 누구나 15일부터 ‘카카오 T’ 앱 내 ‘비즈니스 홈’에서 간편하게 꽃, 간식, 건강 간편식(샐러드) 등의 상품을 주문하고, 교통비와 더불어 식대, 경조사 비용 등 기업의 제반 복지비용을 한 번에 정산할 수 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이번 협약을 통해 우수한 품질의 상품을 기업 회원에게 안정적으로 제공하는 동시에, 이들 청년 기업이 카카오 T 비즈니스의 3만여 고객사와 만날 수 있는 접점을 제공해 B2B 시장에서 동반성장을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사업부문총괄(CBO) 부사장은 “‘카카오 T 비즈니스’가 업무용 이동 수단을 제공하는 것을 넘어, 물류와 상품의 이동에 이르기까지 업무에 필요한 모든 이동을 제공하고, 기업의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도록 돕는 ‘토털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왼쪽부터 소망농원 박병준 대표, 스낵포 이웅희 대표, 프레시코드 유이경 이사, 카카오모빌리티 안규진 부사장. 사진/카카오모빌리티
 
이선율 기자 melod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선율

사소한 것, 알려진 것도 꼼꼼히 살피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