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오세훈에 '축하 난'…"국무회의 만남 기대"
박형준 부산시장은 13일 난 전달 예정
입력 : 2021-04-12 20:42:35 수정 : 2021-04-12 20:42:35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에게 취임 축하 난을 보내고 "오 시장의 국무회의 참석을 환영하며, 화요일에 만나기를 기대한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면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오후 5시30분 배재정 정무비서관을 통해 오 시장에게 축하 난과 구두 메시지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서울시장은 지방자치단체장의 대표로서 국무회의에 참석한다. 오 시장은 13일 문 대통령이 주재하는 국무회의에 정부서울청사에서 영상으로 참석할 예정이다.
 
오 시장은 배 비서관에게 "대통령님께 감사하다는 인사를 꼭 전해달라"고 했다.
 
또한 문 대통령은 13일 오전 부산에 배 비서관을 보내 박형준 신임 부산시장에게도 축하 난을 전달할 예정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에게 취임 축하 난을 보내고 “오 시장의 국무회의 참석을 환영하며, 화요일에 만나기를 기대한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사진은 오 시장이 이날 오전 서울시청에서 코로나19 관련 기자 브리핑을 하고 있는 모습이다. 사진/뉴시스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휘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