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바이오랩, 특정 장내미생물 대사질환 치료기전 세계 최초 규명
'네이처 마이크로바이올로지' 홈페이지 게제…혁신 신약 타깃 발굴 탄력
입력 : 2021-04-06 10:34:00 수정 : 2021-04-06 10:34:00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고바이오랩(348150)은 특정 장내미생물에 의한 대사질환 치료기전 규명에 성공, 해당 내용의 논문이 '네이처 마이크로바이올로지' 홈페이지에 게재됐다고 6일 밝혔다.
 
고바이오랩은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및 서울대학교 병원, 고려대학교 생명과학대학, KIST 연구진들과 순수 분리한 아커만시아 뮤시니필라(Akkermansia muciniphila) 균주가 분비하는 글루카곤 유사 펩타이드-1(식욕억제호르몬) 분비조절 단백질을 확보했다. 
 
논문은 해당 단백질이 체중 조절 및 갈색지방 활성화, 당항상성 조절 등의 주요한 대사질환 지표 개선을 확인했다. 또 단백질 주요 수용체와 세포 내 신호조절 기전 등도 함께 검증해 대사질환 치료효능의 핵심 기전들도 확인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주요한 장내 미생물의 대사질환 개선 기능성을 분자생물학적 기전 상으로 확인함과 동시에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단백질과 반응하는 인체수용체를 세계 최초로 확인한 것에 큰 의의가 있다.
 
고바이오랩 관계자는 "이번 연구 결과는 First in Class로 개발하고 있는 대사질환 파이프라인 'KBLP-004'의 기전(MoA)을 규명한 것으로, 다른 마이크로바이옴 개발회사와는 달리 단순 생균이 아닌 생균이 분비하는 물질기반 신약으로 개발이 가능하다는 것"이라며 "또 해당 물질과 반응하는 수용체를 세계 최초로 밝혀냄으로써 항체나 저분자화합물 치료제 개발까지 확장 가능하다는 점에서 해당 파이프라인의 가치제고와 기술이전에 한 발 더 나아갔다는 것을 의미한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해당 연구는 생균 외 마이크로바이옴 유래 물질 신약 개발의 가능성을 높였다는 점에서 과학적·경제적 성과를 둘다 성취했다는 평가다. 연구결과는 네이처 마이크로바이올로지 5월호 대표 논문으로 게시될 예정이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