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Neo QLED TV로 8K 영화 본다
자연 풍광 그대로 담아…이달 중순부터 감상 가능
입력 : 2021-03-22 08:42:09 수정 : 2021-03-22 08:42:09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삼성전자(005930)가 8K로 촬영한 영화 '투 옐로우 라인(Two Yellow Lines)'의 아름다운 영상을 전 세계 소비자들에게 전달한다.
 
22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데릭 바우어(Derek Bauer) 감독이 제작한 영화 투 옐로우 라인은 소방대원 출신 한 남성이 10대 딸과 오토바이를 타고 이동하면서 과거를 회상하는 내용으로 미국 몬태나 주의 아름다운 자연 풍광을 담아낸다.
 
삼성전자 모델이 경기도 수원시 삼성전자 수원 디지털시티에서 네오(Neo) 퀀덤닷발광다이오드(QLED) TV 제품으로 8K 영화 "투 옐로우 라인"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이 영화의 예고 영상은 이번달 중순부터 전 세계 삼성전자 매장에서 삼성 네오(Neo) 퀀텀닷발광다이오드(QLED) 8K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광연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