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메디컬, 비뇨기·산부인과 시장 공략 시동
여성용 의료기기 '질 소프'·'브이니들' 품목허가 취득
입력 : 2021-02-03 15:44:14 수정 : 2021-02-03 15:44:14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휴온스메디컬은 최근 여성용 의료기기 '질 소프'와 전용 니들 '브이니들'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의료기기 품목허가를 취득했다고 3일 밝혔다.
 
질 소프와 브이니들은 질 내 환부에 약물을 주입하기 위해 개발된 여성 전용 의료기기다. 질 소프는 에스테틱 의료기기 분야에서 뛰어난 효과와 기술력, 품질을 인정받으며 세계적 히트를 기록한 휴온스메디컬의 대표 제품 '더마샤인 시리즈'로, 압력 감지 자동 주사 시스템과 질 내 시술에 특화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가 장착됐다. 약물 주입량과 주입 속도 등을 설정할 수 있어 환자별 맞춤형 시술이 가능하며, 전용 니들인 ‘브이니들’ 외에도 다양한 시린지와 호환이 가능해 여러 시술에 활용할 수 있다.
 
브이니들은 보다 정확하고 빠르게 환부에 약물 주입이 가능하도록 설계된 질 소프 전용 니들이다. 환부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인체공학적으로 설계된 롯드(Rod) 형태의 독특한 구조를 채택했으며, 인디케이터로 삽입 깊이를 확인할 수 있어 정확한 위치에 정량의 약물을 안전하게 주입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박병무 휴온스메디컬 대표는 "질 소프와 브이니들은 산부인과·비뇨기과 시술 시 겪었던 의료진과 환자 모두의 불편함을 줄일 수 있도록 축적해온 기술력을 집약해 개발했다"라며 "더마샤인의 명성을 잇는 휴온스메디컬의 대표 제품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휴온스메디컬은 최근 사명을 바꾸고, 메디컬 의료기기 영역으로 본격 사업 확장에 나서고 있다. 기존의 에스테틱 뿐만 아니라 비뇨기과, 신부인과, 정형외과, 통증의학 등 다양한 의료분야를 아우르는 독자 기술의 의료기기들을 개발해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하는 메디컬 의료기기 기업으로 거듭난다는 계획이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