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백혈병 어린이재단에 헌혈증 550매·치료비 전달
입력 : 2021-01-31 10:06:02 수정 : 2021-01-31 10:06:02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코오롱(002020)그룹은 지난 28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기증한 헌혈증 550매를 전달했다고 31일 밝혔다. 
 
김승일(왼쪽) 코오롱CSR사무국 부사장이 지난 28일 서울 성북구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서 지난해 임직원들이 헌혈캠페인으로 기부한 헌혈증 550매를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처장에게 전달하고 있다. 사진/코오롱
 
코오롱은 지난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헌혈 참여 감소로 혈액수급이 어려운 상황에 보탬이 되고자 매년 두 차례 진행했던 헌혈 캠페인을 3차례로 늘렸다.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기증한 헌혈증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돼 수혈이 필요한 백혈병, 소아암 환아들을 위해 쓰인다. 
 
이날 코오롱은 소아암 치료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아들을 위해 치료비도 함께 기부했다. 
 
김승일 부사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전국적으로 혈액이 부족한 상황을 절감한다”며 “어려운 시기일수록 우리 임직원의 따뜻한 나눔으로 사회와 함께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백주아 기자 clockwor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주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