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부산, 9만9000원 무착륙 국제관광비행 3회 추가 운항
16·23·30일 각 1회씩…면세품 할인 등 혜택 제공
입력 : 2021-01-07 14:08:24 수정 : 2021-01-07 14:08:24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에어부산이 면세품 구매가 가능한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을 추가 운항한다고 7일 밝혔다.
 
에어부산 항공기. 사진/뉴시스
 
이달 무착륙 국제관광비행 항공편은 오는 16일, 23일, 30일에 각 1회씩 총 3회 운항한다. 일정은 오후 2시에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일본 대마도 섬 상공까지 비행한 후 오후 4시에 다시 인천국제공항으로 돌아오는 코스다.
 
총액운임은 9만9000원부터이며, 항공권 구매는 이날 오후 3시부터 에어부산 홈페이지와 모바일 웹·앱 그리고 예약센터를 통해 가능하다. 탑승 시에는 반드시 여권을 지참해야 한다.
 
에어부산은 온라인 기내 면세점에서 판매하는 상품 대상으로 최대 70%까지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또 롯데면세점과의 제휴를 통해 롯데 면세품 구매 시 사용할 수 있는 할인 쿠폰도 제공할 계획이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지난해 철저한 방역지침을 준수하면서 진행된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이 뜨거운 관심과 호응을 얻어 올해에도 해당 항공편을 운항하기로 결정했다"며 "이번 상품을 활용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몸과 마음에 활력을 불어넣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은 체온이 37.5도 이상이거나 최근 14일 이내 외국을 방문하였을 경우 탑승이 제한된다. 기내에서는 마스크를 의무적으로 착용해야만 하고 좌석 간 이동이 금지된다. 또 기내 좌석은 실제 탑승이 가능한 좌석(202석)의 66%인 134석만 운영된다. 
 
백주아 기자 clockwor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주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