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원수경

미세먼지템, 어디까지 써봤니?

환기필터·안티폴루션 화장품으로 미세먼지 정복

2017-04-14 16:21

조회수 : 2,47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요즘 숨 쉬고 살기 참 힘듭니다. 중국발 미세먼지가 하늘을 뒤덮으며 밖에 나가는 것 조차 두려워하는 분들도 많아졌는데요. 아침에 일어나면 출근 전 혹은 등교 전에 미세먼지부터 확인하는 게 일상이 됐죠. 

특히 올해는 미세먼지가 유독 심해졌습니다. 1~3월 미세먼지주의보 발령 횟수는 무려 86회! 1·2·3월을 모두 합쳐도 90일밖에 안된다는 사실을 생각하면 우리는 매일 미세먼지를 마시고 있다고 볼 수 밖에 없겠네요...

우리의 소중한 호흡기를 지켜주는 미세먼지 아이템도 인기를 끌고 있는데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정리해봤습니다. (마스크, 공기청정기, 의류건조기는 너무 식상하니 넘어가겠습니다.)



창문에 붙이는 '환기필터'



한국 3M의 조사에 따르면 미세먼지 때문에 두집 중 한십은 하루에 한번도 환기를 못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최근에 창문에 붙여 미세먼지 걱정 없이 환기를 할 수 있게 해주는 '자연환기필터'가 인기라고 합니다. 창틀에 끼워서 높이를 조절하면 미세먼지를 걸러주는 상품인데요, 3~6개월에 한번씩만 필터를 바꿔주면 돼 하루평균 비용은 500원에 불과하다고 합니다. 높은 가성비에 힘입어 3M의 자연환기필터는 올해 1~3월 매출이 전년동기대비 2배 이상 늘었습니다. 

락앤락도 비슷한 제품을 팔고 있습니다. 이름은 '락앤락 홈마스크'인데요 집 안으로 들어오는 각종 먼지와 꽃가루, 날벌레 등 오염물질을 차단해준다고 하네요. 방충망에 끼워 조절나사만 돌리면 시공이 가능해 여성들도 혼자 설치할 수 있는 제품입니다. 물세척도 가능하다고 합니다. 



(3M의 '자연환기필터'(왼쪽)와 락앤락의 '홈마스크')



안티폴루션 화장품도 봇물



미세먼지가 잔뜩 달라붙었을 얼굴을 위한 화장품도 인기입니다. SNP화장품은 최근 미세먼지로부터 얼굴을 보호해주는 자외선차단제인 '유브이 퍼펙트 안티폴루션 선스틱'을 출시했습니다. 미세먼지 보사체 부착방지 인체시험을 통해 미세먼지 차단 효과를 입증했다고 하네요. 

'마유크림'으로 유명한 브랜드 게리쏭도 '연잎 효과 기술'을 적용해 미세먼지가 피부에 흡착되는 것을 막아주는 '멀티 얼반 프로텍터'를 출시했습니다. 미세먼지 흡착률을 절반으로 줄여주는 임상실험 결과도 얻었다고 합니다. 

아모레퍼시픽의 라네즈는 자석반사원리(??)로 미세먼지를 반사하는 스킨케어 제품 '올데이 안티폴루션 디펜서'를 내놨습니다. 미세먼지가 음전하를 띠는 것에서 착안해 음전하끼리 서로 반사시키는 자석의 원리를 이용했다고 하네요. 

미세먼지 세안을 위해서는 진동클렌저를 추천합니다. 클라리소닉은 '스마트 프로파일'이 초당 300회 회전하는 물결 진동이 모공 속 노폐물은 물론 초미세먼지를 99%까지 제거해준다고 소개했습니다. 손으로 세안할 때보다 노폐물을 11배, 대기오염 물질을 30배 깨끗이 씻어낼 수 있다고 하네요. 





(왼쪽부터 SNP화장품의 '유브이퍼펙트라인', 게리쏭의 '멀티얼반프로텍터', 라네즈의 '올데이안티폴루션디펜서')



답답한 목 뚫어주는 껌·캔디



미세먼지로 칼칼해진 목을 시원하게 해주는 껌이나 사탕도 인기입니다. GS25에 따르면 목캔디나 호올스, 폴로 등 민트향이 강한 캔디류 매출은 3월13일부터 지난 2일 사이에 직전 동기 대비 31.3%나 급증했다고 합니다. 

오리온에서 내놓은 '더 자일리톨'과 '민트샤워', '닥터유 민티'의 3월 매출을 합산해보니 2월 대비 45% 가량 늘었는데요, 3월에 접어들며 미세먼지가 본격적으로 기승을 부리자 답답해진 기분을 상쾌하게 해주는 제품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난 것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미세먼지에는 선풍기?!



미세먼지 열풍을 탄 의외의 제품은 바로 선풍기입니다. 그냥 선풍기는 아니고 '다이슨' 선풍기가 인기라고 하는데요, 선풍기 주제에(?) 공기청정기 기능을 갖추고 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올해 3월1일부터 4월9일까지 이마트에서 판매된 선풍기 수량은 전년대비 230%나 늘었다고 하는데요, 이 중 78%가 다이슨이었다고 합니다. 







 
  • 원수경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