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백석초 교사 코로나19 확진…등교 중지·학교 폐쇄
입력 : 2020-05-29 10:42:31 수정 : 2020-05-29 10:42:31
[뉴스토마토 안창현 기자] 인천 서구 백석초등학교 교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해당 학교와 병설유치원 등교는 일제히 중지됐다.
 
인천시는 29일 계양구 거주자인 백석초 교사 A(23·여)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백석초와 교내 병설유치원은 이날부터 등교를 중지하고 방역을 위해 폐쇄 조치됐다.
 
백석초는 지난 27일부터 초등 1~2학년생 등교 수업을 시작했지만, 이날은 원격 수업이 진행될 예정이었다. 백석초 관계자는 "오늘은 원격 수업이기 때문에 초등 돌봄 교실과 유치원 방과 후 과정 운영이 중단된다"고 전했다.
 
등교 재개 여부는 방역당국과 협의를 거쳐 추후 결정할 방침이다.
 
사진/뉴시스
 
안창현 기자 cha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안창현

산업1부에서 ICT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