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금융보안원, 통신·금융 융합 데이터 상호 협력 MOU 체결
입력 : 2020-05-11 15:00:00 수정 : 2020-05-11 15:00:00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SK텔레콤은 금융데이터거래소 운영자인 금융보안원과 통신·금융 융합 데이터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SKT는 통신 데이터를 금융권 데이터와 결합해 새로운 금융 서비스용 데이터 상품을 개발하고, 이를 금융데이터거래소에 제공할 계획이다. 통신·금융 데이터 결합으로 다양한 융합 데이터 상품 개발과 함께 금융 데이터 시장도 활성화할 것으로 예상한다. 통신 데이터 결합으로 신용도를 평가할 수 있는 비금융성 지표를 개발하거나 비금융 신용평가 영역 확대로 중금리 대상자 및 중소상공인 지원 서비스 관련 데이터 상품을 개발하는 방식이다.
 
또한 이번 협력으로 SKT는 통신 데이터의 응용프로그램인터페이스(API) 표준화를 통해 마이데이터 사업자의 비금융 데이터 활용을 지원할 계획이다. 마이데이터란 은행 거래, 신용카드 사용내역, 통신비 납부내역 등 개인의 다양한 신용 정보를 한곳에 모으거나 이동할 수 있는 권한을 개인에게 부여하는 것을 의미한다. SKT는 자사 기술의 'SK 오픈 API'를 금융데이터거래소와 연계하는 등 다양한 접목을 통해 금융서비스 활성화에 기여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데이터 산업 관련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유통·소비 분야 기업 데이터 분석 프로젝트를 컨소시엄으로 진행한 바 있다. 이를 기반으로 유통·소비 분야 데이터 거래 플랫폼(KDX)에도 참여하고 있다. 해당 사업은 현재 2차연도 협약을 진행 중이며, 참여기관 간 유통·소비 분야의 융복합 데이터 생산과 혁신 서비스를 추진할 예정이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