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새 트레이더 앱 출시…"처리속도 5배 향상"
기간별 수익률 조회·알림 기능 강화
입력 : 2020-04-09 09:09:23 수정 : 2020-04-09 09:09:23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은 9일 거래에 최적화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빗썸 트레이더'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빗썸 트레이더의 앱 실행 및 처리 속도가 기존 빗썸 앱 대비 5배 이상 향상됐다고 설명했다. 앱은 △거래 △자산현황 △입출금 기능 위주로 단순하게 구성됐다. 로그인 상태가 유지돼 한번의 클릭으로 거래가 가능하다.
 
자산 현황 메뉴에서 기간별 수익률 조회를 통해 특정기간 내 본인의 투자 내역 및 수익률을 확인할 수 있다. 단기간 상승·하락 알림부터 지정가 알림, 체결 알림도 받을 수 있다. 지정가 설정은 최대 10개 항목까지 가능하다. 거래 전용 키패드 기능이 새로 적용됐다. 
 
빗썸이 거래 전용 앱 '빗썸 트레이더'를 출시했다. 사진/빗썸
 
기존 빗썸 앱 사용자들은 별도의 회원가입 절차없이 트레이더 앱을 이용할 수 있다. 앱을 다운로드 한 후 기존 빗썸 앱에서 사용중인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입력하면 바로 거래가 가능하다. 
 
트레이더 앱은 현재 베타버전으로 안드로이드 운영체제에서 사용 가능하다. iOS버전도 출시 예정이다.
 
빗썸 관계자는 "빗썸 트레이더는 거래에 꼭 필요한 기능만을 담아 거래 접근성과 편의성을 대폭향상시켰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편리하고 안전한 가상자산 거래를 위해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개선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