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 1·2학년, 스마트기기 없이 원격수업 가능
EBS 방송 및 학습꾸러미 제공…등교 후 평가
입력 : 2020-04-05 16:10:58 수정 : 2020-04-05 16:10:58
[뉴스토마토 신태현 기자] 초등학교 1·2학년은 스마트 기기 없이도 원격수업에 참여할 수 있게 된다. 한국교육방송공사(EBS) 방송과 학습꾸러미의 조합으로 학습하도록 하고, 평가는 등교 이후에 하는 방식이다.
 
교육부는 EBS) 및 시도교육청과 협력해 초등학교 1·2학년에게 맞춤형 원격수업 콘텐츠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5일 밝혔다.
 
오는 6일부터는 초등학교 1·2학년을 대상으로 한 EBS 방송을 케이블 외에 지상파에서도 시청할 수 있다. 국어, 수학 등 교과 방송은 물론, 통합교과와 창의적 체험활동 관련 프로그램까지 방송할 예정이다. 세부적으로는 '미술 탐험대', '야옹 클래식', '에코와 친구들', '한 컷의 과학 시즌2', '소프트웨어야 놀자!' 등이 있다.
 
초등학교 1·2학년이 온라인 개학을 시작하는 오는 20일 이후에도 관련 EBS 방송 콘텐츠를 꾸준히 제공해, 학습꾸러미와 EBS 방송을 활용하면 스마트기기를 이용하지 않아도 원격수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학생에게 학습지 등으로 이뤄진 학습꾸러미를 우편 등으로 제공하고, 담임교사가 보호자 상담을 진행하는 등의 원격수업 방식을 기존 일부 교육청에서 17개 전체 시도교육청으로 확대한다.
 
아울러 초등 1·2학년 학생의 원격수업 기간에 TV를 활용해 EBS 방송 시청 및 학습꾸러미를 활용한 학습 활동으로 출석 확인, 평가, 기록 등의 학생 관리가 이뤄지도록 시도교육청에 안내한다.
 
학생 출석은 학부모 및 보호자와 담임교사 간 학급방 댓글·문자메세지 등으로 확인하도록 하고, 평가·기록도 온라인 접속이 아닌 EBS 방송 시청 및 제공된 학습꾸러미 등을 활용한 교육 활동에 대해 등교 수업 이후 담임교사가 학생부에 기록할 수 있게 한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초등학교 1·2학년은 스마트기기 없이도 원격수업에 참여하도록 교육 환경을 마련할 것"이라며 "각 학생의 발달 단계에 맞게 맞춤형 교육활동을 선택하도록 세심하게 챙겨나가겠다”라고 말했다.
 
EBS 초중고 학습 콘텐츠 서비스 채널. 자료/EBS
 
신태현 기자 htenglis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태현

전진만 염두에 두려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