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 '치센', 치질약 시장 점유율·소비자 인지도 동시 1위
지난해 시장 점유율 46.2%…전년비 40% 이상 성장
입력 : 2020-03-20 17:24:38 수정 : 2020-03-20 17:24:38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동국제약은 자사 '먹는 치질약' 치센이 지난해 치질약 시장 점유율과 소비자 인지도에서 동시에 1위를 달성했다고 20일 밝혔다.
 
시장조사기관 아이큐비아에 따르면 치센은 지난해 국내 치질약 시장에서 46.2%의 점유율을 기록해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전년 대비 40%이상 급성장한 60억4000억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시장의 판도를 먹는 치질약 위주로 변화시켰다. 실제로 치센 발매 이전의 치질약 시장은 연고 및 좌제 등 국소 요법이 주를 이루며 치센 출시 첫해인 2017년 먹는 약 시장의 시장점유율은 26.1%에 불과했으나, 지난해에는 60.2%로 상승했다.
 
또 치센은 지난해 코리아리서치가 소비자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 결과에서 최초 인지도(TOM) 34.2%로 나타나, 전년 대비 75% 성장하며 1위를 달성했다. 최초인지도란 소비자를 대상으로 처음 떠오르는 브랜드 1개만을 확인하는 조사 방법으로, 시장의 대표적인 브랜드를 확인하는 조사방법이다. 이번 조사에서 치질약 중 치센을 제외하고는 5% 이상의 최초인지도를 나타난 브랜드는 전무하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치질 증상을 경험한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상대적으로 먹는 치질약에 대한 구매의향 및 선호도가 높게 나타났는데, 특히 효능효과뿐 아니라 복용 편의성 및 간편성 등 사용상 편리성에서 좋은 반응을 나타냈다.
 
동국제약 마케팅 담당자는 "치질은 항문혈관의 문제로 생기는 유병률이 높은 질환이나, '위생의 문제로 생긴다'는 잘못된 인식과 발병 부위의 민감성 때문에 관리하지 않고 방치되는 경우가 많았다"라며 "치센이 발매 초기부터 이러한 잘못된 인식을 바꾸기 위해 치질 바로 알기 캠페인 등을 적극적으로 전개한 결과라고 생각된다"라고 말했다.
동국제약 먹는 치질약 '치센'. 사진/동국제약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