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데스개발, 우미건설·창소프트아이앤아이와 초융합 건설산업 시대 연다
통합 디지털 건설(IDC) 솔루션 공동사업 협정
입력 : 2020-02-26 15:53:18 수정 : 2020-02-26 15:53:18
[뉴스토마토 최용민 기자] 피데스개발은 우미건설 및 창소프트아이앤아이와 함께 통합 디지털 건설(IDC) 솔루션 공동사업 협정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 사업은 디벨로퍼, 건설사, 소프트웨어 회사가 협업해 부동산과 정보기술이 결합된 본격적인 프롭테크, 초융합 건설산업 시대 선도사업이다. 3사는 이 공동사업 협정에 따라 통합 디지털 건설 솔루션 개발 및 공급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통합 디지털 건설사업(IDC) 솔루션은 최종 건축물을 3차원 모델링을 통해 구체화하고 건축물 건설을 위한 기초공사부터 최종 완성까지 첨단 기술 적용, 자재 운영 등을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첨단 시스템이다. 건설관련 소프트웨어 제품개발 및 판매, 디지털 건축 수량조서 용역, 스마트필드 플랫폼 구축을 주요 사업영역으로 한다.
 
건축정보모델링, 디지털 건축 수량조서, 스마트 필드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맞춰 건설 현장의 공사기간을 비롯해 원가, 리스크 등을 효과적으로 관리해 건설 생산성 및 품질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 협정에 따라 국내 건설현장 및 건설프로젝트를 대상으로 사업을 시작하고 향후 해외시장으로 확대, 진출할 계획이다.
 
창소프트아이앤아이는 세계적 수준의 건설 소프트웨어 솔루션 업체로 기존의 구조해석 기술로는 불가능한 전산기술에 기반한 구조설계 최적화, 도면 자동 인식 및 생성 기술을 활용한 건축정보모델링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다.
 
피데스개발 관계자는 “건설관련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최적의 건설 관리 솔루션을 만드는 사업"이라며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적 경쟁력을 발휘할 수 있는 분야로 건설분야 4차 산업혁명의 모델 사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승배 피데스개발 대표이사(왼쪽부터), 김은석 창소프트아이앤아이 대표이사, 조성준 우미건설 부사장이 25일 피데스개발 본사에서 열린 통합 디지털 건설(IDC) 솔루션 공동사업 협정식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피에스개발
 
최용민 기자 yongmin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용민

하루하루 버티는 당신에게 힘이 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