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영쇼핑, 마스크 15만개 게릴라 판매 완료
개당 830원 수준
입력 : 2020-02-19 14:01:26 수정 : 2020-02-19 14:01:26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공영쇼핑은 게릴라 방송으로 진행한 마스크 15만개 판매가 완료됐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판매한 ‘뉴네퓨어 KF94 황사방역마스크’는 코로나19로 인해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해당 방송은 수급 안정화를 위해 긴급 편성했다. 가격은 시중보다 저렴한 개당 830원꼴(1세트 30개 2만4900원)로 배송비 등 기본 경비만 포함된 가격으로 판매했다.
 
방송은 시간을 미리 알리지 않고 게릴라 형식으로 진행했으며, 고연령층인 50~60대 이상 고객층을 위해 ARS 전화 및 상담 전화로만 주문이 가능하도록 했다. 최대한 많은 고객이 구매할 수 있도록 1가구 1세트로 구매 수량도 제한했다.
 
연령별로 보면 40대 이상의 총 구매 비율이 77%를 차지했다. 각각 30대 16%, 40대 37%, 50대가 26%로 전 연령에서 고루 구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영쇼핑은 지난 17일 ‘점프리 손소독제’ 2만개(4000세트)를 게릴라 방송으로 판매해 14분만에 매진된 바 있으며 당시 50대 이상의 구매율은 약 70%를 차지했다.
 
공영쇼핑 관계자는 “국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필수품이 된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확보하는 대로 매일 판매 방송을 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라며 “코로나19의 위기 상황 속에서 품귀 현상을 겪고 있는 마스크 및 손소독제의 가격 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공영쇼핑은 마스크 및 손소독제가 확보되는 대로 추가 방송을 매일 진행할 예정이다.
 
사진/공영쇼핑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