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기영 장관, 케이블TV 업계 현안 청취
입력 : 2020-01-28 16:30:00 수정 : 2020-01-28 16:30:00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김성진 한국케이블TV협회장과 만났다.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이들은 28일 서울중앙우체국에서 케이블TV 산업계 현안과 발전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왼쪽)과 김성진 한국케이블TV협회장. 사진/과기정통부, 한국케이블TV협회
 
김 협회장은 채널사업자(PP) 프로그램 사용료 배분 문제, 방송법상 의무 운용 채널 등 케이블TV 업계 현안에 대한 의견을 개진했다. 
 
최 장관은 케이블TV의 혁신 서비스의 필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그는 "유료방송 인수합병(M&A) 흐름에 대응하기 위해 케이블TV업계도 인공지능(AI), 5G 등 혁신기술을 접목한 신서비스에 대한 적극적인 발굴과 투자로 시장경쟁력을 확보해야 한다"며 "정부도 글로벌 미디어 시장 변화에 대응할 수 있도록 유료방송 시장의 과감한 규제 혁신을 통해 지속적인 성장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사업자간 상생협력과 공정한 방송 생태계 조성을 위해 더욱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과기정통부는 방송 산업계와 격의 없는 소통을 통해 현안을 공유하고, 산업계가 더욱 협력?발전할 수 있도록 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관련 정책에 반영한다는 계획이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