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철 "이산가족 방북 비용 지원 검토"
임진각 망향경모제 참석…"이산상봉, 할 수 있는 모든 방안 총동원할 것"
입력 : 2020-01-25 14:18:20 수정 : 2020-01-25 14:18:20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김연철 통일부 장관은 25일 이산가족이 북한을 방문하면 정부가 비용을 지원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이날 경기 파주시 임진각 망배단에서 열린 제36회 망향경모제에서 격려사를 통해 "어르신들의 75% 이상이 (북한 내) 고향방문을 희망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헤어진 가족을 만나고 그리운 고향을 찾는 일은 너무나 당연한 일"이라며 "어느 누구도 그 어떤 이유에서라도 막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김연철 통일부 장관이 지난 9일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아울러 이산가족 문제 해결을 위해 "'상투성'을 벗고 '새로운 사고'로, '비관적 인식'을 버리고 '낙관의 힘'으로, '단편적' 조치가 아닌 '포괄적' 접근으로 손에 잡히는 성과를 만들어 내겠다"며 "대면상봉은 물론, 생사확인, 화상상봉과 영상편지 교환, 면회소 개보수를 통한 상시상봉까지 할 수 있는 모든 방안을 총동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장관은 이날 이산가족들과 함께 헌화와 분향을 하며 이산의 아픔을 위로했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