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루라이드, 미국서 경쟁력 인정…'최고의 차' 수상
입력 : 2019-11-24 10:34:05 수정 : 2019-11-24 10:34:05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기아자동차 대형SUV 텔루라이드가 미국 여러 매체로부터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기아차는 20일(현지시간) 미국 자동차 전문 평가 기관 켈리블루북이 발표한 '2020베스트바이어워드'에서 텔루라이드가 '베스트 뉴 모델'과 '3열 미드사이즈 SUV'상을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올해 켈리블루북은 2020년형 신모델 약 300대를 대상으로 품질, 안전, 주행 성능과 각종 비용을 종합 평가해 올해 최고의 모델과 15개 부문별 최고의 차를 선정했다.
 
기아차 텔루라이드가 미국 여러 매체로부터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사진/기아차
 
켈리블루북의 마이클 할리는 "텔루라이드의 근사한 스타일과 다양한 편의기능, 뛰어난 안전기술이 매우 인상 깊었다"고 말했다.
 
텔루라이드는 미국 자동차 전문지 카앤드라이버가 지난 21일(현지시간) 발표한 '2020 10베스트'에도 이름을 올렸다. 카앤드라이버의 샤론 실케 카티는 "텔루라이드는 다양한 기능, 정숙성, 민첩한 반응, 부드러움으로 운전자에 기쁨을 준다"며 "치열한 3열 SUV 시장에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고 평가했다.
 
앞서 지난 18일(현지시간)에는 세계 최고 자동차 전문지로 평가받는 미국 모터트렌드가 발표한 '2020년 올해의 SUV'에도 선정됐다. 한국 브랜드가 이 부문에 선정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정유화학·항공업계 소식을 발 빠르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