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기업은행과 5G·빅데이터로 혁신 금융서비스 창출
입력 : 2019-10-23 09:21:27 수정 : 2019-10-23 09:21:27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SK텔레콤이 IBK기업은행과 5세대(5G) 통신·빅데이터를 활용한 금융서비스 창출에 나선다. 
 
SK텔레콤은 23일 IBK기업은행과 서울 종로구 센트로폴리스에 위치한 SK텔레콤 5G 스마트오피스에서 5G 기술과 빅데이터 기반 혁신금융서비스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5G·사물인터넷(IoT)·빅데이터를 활용한 중소기업 금융 고도화 △ 인공지능(AI)·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등을 활용한 IBK기업은행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혁신 중소기업 대상 5G 모바일 엣지 컴퓨팅(MEC) 구축 활성화 △사회적 가치 창출 등에 대해 협력할 예정이다. 
 
자료/SK텔레콤
 
특히 5G·IoT 빅데이터를 활용한 중소기업 대상 특화 금융서비스 출시에 대한 기대가 모아진다. 5G와 IoT 기반 빅데이터를 활용하면 실시간으로 설비 가동 상황(제조업), 주변 상권 유동인구(서비스업) 등을 알 수 있어 중소기업들의 숨은 기업 가치까지 찾아내 정확하고 신속한 여신심사가 가능해진다.
 
SK텔레콤의 ICT 기술로 IBK기업은행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도 가속화될 전망이다. 대표적으로 SK텔레콤의 내비게이션 서비스 티맵에서 전국 IBK기업은행 지점들의 영업시간, 실시간 창구 대기시간 등 제공이 가능해진다. 
 
아울러 양측은 5G MEC가 필요한 중소·중견기업에 자금 지원부터 설치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방안 등을 검토 중이다. 5G MEC는 스마트팩토리에 적용되는 제조업 혁신의 필수 인프라 중 하나다.  
 
최일규 SK텔레콤 B2B사업단장은 "IBK기업은행과 협력해 금융 분야에도 SK텔레콤의 5G와 ICT 기술을 더해 강소기업 육성 등 대한민국의 혁신성장을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