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홍콩 첵납콕공항 오전 7시부터 정상 운영"
지난 12일 홍콩공항 폐쇄로 한국~홍콩 항공노선 결항
입력 : 2019-08-13 09:11:51 수정 : 2019-08-13 09:11:51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국토교통부가 지난 12일(현지시각) 폐쇄된 홍콩 첵납콕공항이 13일 오전 7시부터 정상 운항 중이라고 밝혔다.
 
현재 홍콩 내 한국인 체류객은 총 1000여 명으로 국토부는 항공기 운항 취소로 귀국하지 못한 여행객에 대해 항공사별로 조속한 귀국 조치가 진행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12일 홍콩국제공항이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에 반대하는 홍콩 시위대에 점거되면서 한국과 홍콩을 오가는 항공편이 무더기로 결항됐다.
 
홍콩 항공당국은 ‘노탐(NOTAM: Notice To Airmen)’을 발표하면서 홍콩공항은 한국시간으로 이날 오후 5시 30분부터 13일 오전 9시까지 탑승 수속이 전면 금지했다. 노탐은 항공기의 안전한 운항을 위해 항공 당국이 조종사 등 항공 종사자에게 알리는 통지문이다.
 
해당 시간대 국내공항 출발계획 항공편은 국내 항공사 10편과 외국항공사 13편 등 총 23편이었다.
 
 
12일(현지시간) 홍콩 국제공항 입국장에 5천여 명의 홍콩 민주화 시위대가 앉아 연좌시위를 벌이고 있다. 홍콩 국제공항은 성명을 통해 이번 시위가 공항 운영을 “심각하게 방해했다”고 밝히며 이후 홍콩발 항공편에 대한 모든 탑승 수속 서비스를 중단했다. 사진/뉴시스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용훈

배운 것보다 배울 것이 더 많아 즐거운 조용훈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