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 2분기 영업익 770억…전년비 38% 증가
매출액 2조3077억, 당기순이익 548억 기록…편의점 실적 상승 견인
입력 : 2019-08-08 15:06:35 수정 : 2019-08-08 15:06:35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GS리테일의 2분기 영업이익이 770억원을 기록했다.
 
GS리테일 기업 이미지. 사진/GS리테일
 
GS리테일은 2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770억으로 장점 집계돼 전년 동기 대비 38.1% 증가했다고 8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2조3077억원을 기록해 전년보다 4.9% 늘었다. 당기순이익은 548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9.6% 상승했다.
 
편의점 사업 부문이 성장을 견인했다. 상품 매익률 개선과 판관비 절감 등으로 영업이익과 매출이 모두 증가했다. 2분기 편의점 영업이익은 868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33.1% 상승했다. 매출액은 1조7580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 대비 5.3% 상승한 수준이다.  
 
슈퍼부문은 2분기 매출액이 3847억원을 기록해 지난해보다 3.1% 증가했다. 반면 영업이익은 경쟁심화에 따른 기존점 신장률 둔화와 인건비 상승으로 적자전환했다. 
 
호텔부문은 매출 766억, 영업이익 128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각각 전년비 4.9%, 17.4% 증가한 수준이다. 
 
랄라블라 등 H&B스토어의 매출액은 401억원으로 전년과 비슷한 실적을 이어갔지만, 42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GS리테일 관계자는 "H&B 적자폭은 개선되었으나 온라인 사업 등 신사업 관련 비용이 증가했다"라고 말했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