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백색국가 제외)일본 외무성 부대신 "문재인 대통령 품위없는 발언, 비정상적"
입력 : 2019-08-03 14:31:30 수정 : 2019-08-03 14:31:30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사토 마사히사 일본 외무성 부대신이 화이트국가(백색국가) 한국 배제 결정 후 나온 문재인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품위가 없다, 비정상이다, 무례' 등의 표현을 사용했다. 
 
3일 산케이신문 등 외신에 따르면 사토 부대신은 지난 2일 BS후지 프로그램에 출연해  문 대통령에의 발언에 대해 "적반하장같은 품위없는 말까지 쓰는 것은 비정상"이라며 "일본에 대해 무례하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2일 국무회의를 열고 일본의 백색국가 한국 배제 결정에 대해 "가해자인 일본이 적반하장으로 큰소리치는 상황을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토 부대신은 문 대통령이 무역보복을 거론한 것에 대해 "보복조치도, 금수조치도 아니다"며 "(한국이) 국내용으로 일부러 (대일 강경 자세를) 부추기는 것 같다"고 말했다.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 뉴스카페
  • email